스토리T

[Focus] 티맥스, 제2연구소 개소 - AI, 블록체인 등 차세대 신기술 연구 박차 2019-01-16

티맥스, 제2연구소 개소

AI, 블록체인 등 차세대 신기술 연구 박차

 

 

  티맥스, R&D센터 일부 부서를 확장 이전해 각 분야별 집중할 수 있는 연구 환경 마련

  교통 편의성 높은 곳으로 이전해 기존의 R&D센터와 접근성 강화, 연구 시너지 기대

  인공지능(AI), 블록체인, 빅데이터와 독자 OS ‘티맥스OS’의 B2C용 애플리케이션 등의 분야에 연구 개발 매진

 

 

국내 대표 SW 기업 티맥스 3사(티맥스소프트, 티맥스데이터, 티맥스오에스)가 분당 금곡동 티맥스타워에 위치한 R&D센터를 분당선 오리역 근처의 월드쇼핑센터로 일부 부서를 확장 이전해 ‘제2연구소’를 개소했다고 최근 밝혔습니다. 

 

티맥스는 최근 대규모 신규 채용을 잇달아 진행한 만큼 연구원 수도 빠르게 증가했습니다. 제2연구소는 기존의 R&D센터에서 티맥스데이터 소속의 AI본부와 티맥스오에스 소속의 일부 본부가 이전한 것입니다.

 

티맥스는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이해 각광받고 있는 인공지능(AI), 블록체인, 빅데이터 등의 기술을 비롯해 지난 해 7월 새롭게 선보인 독자 운영체제 ‘티맥스OS’의 B2C용 애플리케이션 개발 등 차세대 신기술을 집중 연구하기 위해 해당 부서를 제2연구소로 확장하고 관련 분야의 연구원 채용도 더욱 확대할 계획입니다.

 

특히 티맥스의 R&D센터는 전 연구원에게 1인 1실 및 2인 1실로 구성된 연구 공간을 제공해왔습니다. 제2연구소 역시 1인 1실 및 2인 1실로 리모델링해 기존의 R&D센터와 연구환경을 동일하게 이어갔습니다.

 

티맥스는 지난해 본사와 R&D센터, 기술지원센터 및 교육센터를 분리함으로써 각 업무영역에 몰입할 수 있는 환경을 마련했습니다. 이번에는 R&D센터를 확장 이전해 연구 분야의 전문성을 더욱 특화해 2019년을 새롭게 맞이한다는 계획입니다.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구미동에 위치한 월드쇼핑타워에 새롭게 자리한 티맥스 제2연구소는 분당선 오리역에서 도보 7분 소요, 금곡동의 R&D센터까지는 분당선 지하철로 한 정거장만 지나면 되는 등 교통 편의성이 높습니다. 티맥스는 월드쇼핑타워 중 4층과 5층, 총 2개 층을 사용하며 약 340석의 규모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티맥스 관계자는 “이번 제2연구소 개소는 티맥스의 연구 인력을 확대해 4차 산업혁명 관련 기술과 제품 개발의 고도화를 이루고 티맥스가 글로벌 SW 기업으로 비약적으로 성장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티맥스 제2연구소: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탄천상로151번길 20, 월드쇼핑타워 A동 4~5층

 

목록보기